경찰 ‘동해 망상지구 특혜 의혹’ 동자청 압수수색

동해 망상지구 개발사업 비리 의혹과 관련한 수사를 진행 중인 경찰이 관련자에 대한 압수수색에 나섰습니다.

경찰청 국가수사본부는 오늘(11일) 오전 동해안권경제자유개발청 관계자들의 사무실과 주거지 등에서 관련 자료를 압수했습니다.

인천 미추홀구 전세사기 사건의 주범으로 지목된 ‘건축왕’ 남모 씨는 동해 망상지구 사업자로 선정되는 과정에서 최문순 전 강원지사 등 정치인에게 특혜를 받은 혐의를 받습니다.

박상률 기자 (srpark@yna.co.kr)

#동해 망상지구 #건축왕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Source: 연합 최신